광고

최영열 원장, 90여 일 만에 직무 수행 회복

5월 28일(목) 오전 10시 30분 국기원 강의실서 직원들 격려로 직무 시작

양재곤 | 기사입력 2020/05/28 [19:19]

최영열 원장, 90여 일 만에 직무 수행 회복

5월 28일(목) 오전 10시 30분 국기원 강의실서 직원들 격려로 직무 시작

양재곤 | 입력 : 2020/05/28 [19:19]

최영열 원장, 90여 일 만에 직무 수행 회복

5월 28(오전 10시 30분 국기원 강의실서 직원들 격려로 직무 시작

 

 


최영열 국기원 원장이 직무집행정지 가처분 등 소송이 취하되면서 90여 일 만에 직무 수행에 들어갔다.

 

최 원장은 528() 오전 1030분 국기원 강의실에서 조회를 소집, 모든 직원들을 격려하는 것으로 직무를 시작했다.

 

지난 226일 서울중앙지방법원이 지난해 원장 선거에서 낙선한 오노균 후보가 최 원장을 상대로 제기한 직무집행정지 가처분을 인용하면서 국기원 개원 이래 처음으로 선거를 통해 당선된 원장이 직무가 정지되는 위기 상황을 맞이했다.

 

그러나 지난 525() 오 후보가 원장 선거와 관련한 소 취하서를 법원에 제출하면서 최 원장의 직무집행이 가능해졌다.

 

국기원은 지난 4월 전갑길 이사장 취임에 이어 최 원장이 복귀하게 되면서 직무대행 체제를 모두 끝내고, 정상 궤도에 안착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.

 

최 원장은 조회에서 원장 직무집행 정지라는 초유의 상황을 맞이했음에도 업무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동요하지 않고 차분하게 대응해 준 우리 직원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한다고 격려했다.

 

이어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세계가 어려운 상황에 처해 있지만, 이럴 때 일수록 직원들끼리 서로 믿어주고 배려해야 한다일선 태권도장을 살리기 위해 새로운 마음과 각오로 신뢰받는 국기원, 빛나는 국기원을 함께 만들어가자고 당부했다.

 

[TK TIMES 양재곤 기자] ceo@tktimes.com

<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/ 위 기사에 대한 모든 법적권한 및 책임은 TK TIMES에 있음>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