광고

전지훈련 최적지 태권도원, 매년 만족도 높아져 -다양한 훈련 지원, 최적화 시설 등 보유-,

양재곤 | 기사입력 2023/01/13 [21:11]

전지훈련 최적지 태권도원, 매년 만족도 높아져 -다양한 훈련 지원, 최적화 시설 등 보유-,

양재곤 | 입력 : 2023/01/13 [21:11]

전지훈련 최적지 태권도원, 매년 만족도 높아져 -다양한 훈련 지원, 최적화 시설 등 보유-,

 

▲ 전지훈련 중인 KHH&강철&도성품새 연합팀(장소: 태권도원 평원관)     ©양재곤

 

태권도진흥재단(이사장 오응환, 이하 재단)이 운영하고 있는 태권도원이  올겨울 동계훈련의 최적지로 평가받고 있는 가운데, 겨울 전지훈련도 27개 팀 4천여 명이 방문, 높은 만족감을 나타내고 있다.

 

 지난해 12월부터 태권도원을 찾은 선수단은 대한태권도협회 꿈나무 대표팀, 체육영재 특별훈련팀, 세계태권도연맹 시범단을 비롯해 학교와  도장 등 전국 각지에서 찾고 있다. 현재 무주군 태권도 시범단, KHH&강철&도성품새 연합팀 등 많은 전지훈련 선수단이 훈련을 진행 중이며 이른 아침부터 저녁까지 뜨거운 열기를 내뿜고 있다. 

 

 태권도원은 전지훈련 선수단이 훈련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최적화된 훈련장과 체력단련장, 세탁실, 사우나 시설 등을 보유하고 있으며 전자호구와 훈련 기자재도 제공하고 있는 등 태권도 선수들이 태권도원의  안전하고 우수한 시설에서 전지훈련의 목적을 이룰 수 있도록 협력하고 있다. 

 

 특히, 지난해 태권도원을 방문한 선수단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서 훈련 여건과 식사의 질·친절도 등의 서비스, 시설의 청결 등 만족도 설문에 5점 만점 중 4.68점의 점수를 획득하며 선수와 지도자들이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.

 

 태권도원에서 전지훈련을 진행 중인 무주군태권도협회 이도우 협회장은 “태권도원은 아침부터 밤까지 우리가 계획한 대로 훈련을 할 수 있는 시스템이 갖추어져 있고 효율적인 훈련이 가능한 최적의 장소다”라고 말했다. 또한, KHH&강철&도성품새 연합팀 송기성 감독은 “감독뿐 아니라 선수들의 만족도도 이렇게 높은 곳을 찾기 힘들다. 태권도원을 찾을 수밖에 없는 이유”라고 말했다.

 

 재단 오응환 이사장은 “태권도원은 안전하고 쾌적한 여건에서 훈련에만 몰두할 수 있도록 시설 운영과 서비스 제공에 집중하고 있다”라며  “특히 태권도 선수들의 기량 향상을 위한 전폭적인 서비스 제공에 모든 직원이 힘쓰고 있으며, 선수들이 흘린 땀방울이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”라고 말했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