광고
광고

태권도진흥재단, 노․사공동 성범죄 안전지대 선언!

- 직장 내 성폭력․성희롱․성매매 근절을 위한 노․사 공동 합의문 채택-

양재곤 | 기사입력 2022/09/27 [12:37]

태권도진흥재단, 노․사공동 성범죄 안전지대 선언!

- 직장 내 성폭력․성희롱․성매매 근절을 위한 노․사 공동 합의문 채택-

양재곤 | 입력 : 2022/09/27 [12:37]

태권도진흥재단, 노․사공동 성범죄 안전지대 선언! 

- 직장 내 성폭력․성희롱․성매매 근절을 위한 노․사 공동 합의문 채택- 

 

태권도진흥재단(이사장 오응환, 이하 재단)은 26일 오후, 사회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스토킹 범죄 등 각종 성폭력, 성희롱, 성매매 관련 문제로부터 안전한 직장을 만들기 위해 재단 노조(노조위원장 조재동)와 함께 노사 공동 합의문을 채택, 피해예방에 적극 나섰다. 

 

 


공동합의문에서는 성폭력․성희롱․성매매 근절을 위한 제도 마련에 적극 동참하는 것은 물론 사고 발생 시 2차 피해 방지를 위한 방안 마련 등 건전한 직장문화 조성을 위해 노사가 하나로 뜻을 같이 했다.

 

이에 재단은 성비위 관련 내부 징계기준을 강화하며, 성희롱․성폭력에 대한 인식 및 실태조사를 통해 대응방안을 마련, 지속적인 예방 캠페인을 실시할 예정이다. 

 

태권도진흥재단 오응환 이사장은 “안전한 근무환경을 마련하고 직원들이 안전하고 존업하게 일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기관장이 해야할 가장 중요한 역할” 이라며 “문제가 생기기 전 예방을 위해 노조가 함께 뜻을 합친 모범적인 기관이 될 것”이라고 의지를 밝혔다. 

 

이에 민주노총 태권도진흥재단지부 조재동 지부장은 “재단이 적극 나서 안전한 직장을 마련하자는데 뜻을 같이 한 만큼 직원들도 성범죄로 부터 청정하고 안전한 직장을 완성하기 위해 함께 할 것”이라고 동참의사를 밝혔다. 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
광고